​청년의 꿈을 담은 아이템, 하나만 사도 Npay 3천원!
​보호종결아동이란?

부모가 없거나 부모의 양육능력이 없어 5년에서 10년 이상 보육원에서 생활해 온 아이들. 이 아이들은 만 18세가 되면 보육원에서 퇴소해야만 합니다. 이때부터는 법적인 어른으로 분류되어 정부의 보호가 종결되기 때문입니다. 준비되지 않은 채로 외로운 홀로서기를 시작해야 하는 국내 보육원 퇴소 청소년의 수는 연간 2,000~3,000명에 달합니다.

보호종결아동은 이런 어려움에 부딪힙니다.

보육원 퇴소 청소년에게 지급되는 자립 정착금은 1인당 500만 원. 전셋집을 구하기에도 턱없이 부족해 단칸방이나 고시원의 월세를 스스로 충당해야 합니다. 이 때문에 절반 이상이 취업의 길을 택하지만 이 역시 단기성 취업이 대부분입니다.  또한, 갑작스러운 어려움에 부닥쳐도 경제적이나 정서적으로 도움을 요청할 곳이 없다는 사실은 이들을 더욱더 힘들게 합니다.

브라더스키퍼는 컨트롤9과 함께 이렇게 걷고자 합니다.

양질의 제품 생산으로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여 보호종료청소년들의 채용을 돕고 그들의 능력을 개발하여 그분들이 또 다른 누군가를 돕는 사람이 되도록 돕는 것이 최종적인 목적입니다.

​서포터분들의 펀딩모금액은 지속적인 제품 협력과 재정 지원, 차후의 모델 개발에 소중히 사용될 예정입니다.

왜 디에임플래너로 첫 프로젝트를 같이 했을까요?

브라더스키퍼는 보호종료청소년들이 사회로 첫발을 내디딜 때 그들이 정서적,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과 일자리 제공은 물론)  매일의 작은 실천부터 시작할 수 있도록 돕고 있습니다. 

1) 작은 습관을 관리하고 지속해서 실천하는 힘
2) 일주일의 시간을 한눈에 보고 관리할 수 있는 도구

[ 습관의 실천과 효율적인 시간 관리 ] 바로 이 두 가지를 탄탄하게 만드는 것이 모든 것의 기초가 되기에, 디에임플래너를 첫 번째 프로젝트로 시작하게 된 것입니다.

​자세한 내용은 [동참하기]버튼을 클릭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